주범 징역 20년 공범 무기징역 선고 8살 초등생 살인 사건


희대의 살인마.. 범인은 10대 여자 두명이라는 사실과 범죄의 잔혹성과 그 과정이 정말 엽기적인 그야말로 희대의 살인마로 기록될 이 괴물들이 주범 징역 20년 공범 무기징역 선고를 받았습니다.


주범이 징역 20년을 선고 받았는데 이는 만 18세 미만 미성년자라서 20년이 법정 최고형이기 때문입니다. 이거 정말 없어져야할 법이네요. 이런 잔혹한 사이코패스가 20년후에 다시 세상으로 나온다고 생각하니 끔찍합니다. 이런건 사형을 구형해야 마땅합니다.



주범은 만으로 17세 공범은 만으로 18세입니다.


이렇기 때문에 공범의 경우 무기징역이 선고됐는데 항소하면 또 감형이 되는게 아닌지 걱정이네요. 주범은 올 12월을 넘기면 만 18세가 되기 때문에 아마도 항소는 하지 않을것으로 보여집니다.



이번 주범 징역 20년 공범 무기징역 선고는 검찰의 구형을 그대로 적용한것으로 알려졌으며 사회적인 분위기도 어느정도 반영이 됐다고 알려졌습니다. 보통 검사의 구형보도 판사의 선고가 낮게 나오는 상황에서 검사의 구형을 그대로 적용해서 선고를 한것이죠.


재판부는 주범 A양에게 "매우 치밀하고 계획적으로 범행을 저질렀고, 범행 당시 심신미약 상태가 아니였다"라고 언급하면서 주범 징역 20년 공범 무기징역 선고했습니다.


주범과 공범은 인터넷 캐릭터 커뮤니티에서 만났고 실제로 잔혹한 살인을 하라고 공범이 지시를 했으며 실행에 옮겼습니다.


더 엽기적인건 시신을 잔혹하게 훼손하고 유기했으며 시신의 신체 일부를 공범이 건네 받아서 유기했습니다.


범행을 저지를 당시 두 사람의 카톡 내용은 정말 인간이 아닌 괴물을 보는것 같았습니다.






주범 징역 20년 공범 무기징역 요약


피의자 주범 A 17세 고교 자퇴


혐의 :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미성년자 약취 유인 후 살인 및 사체 손괴 유기죄


검찰 구형 : 징역 20년, 30년간 위치추적 전자장치 부착


1심선고 : 징역 20년, 30년간 위치추적 전자장치 부착


공범 B 18세 재수생


혐의 :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미성년자 약취 유인 후 살인 및 사체 손괴 유기죄


검찰 구형 : 무기징역, 30년간 위치추적 전자장치 부착


1심선고 : 무기징역, 30년간 위치추적 전자장치 부착

신고
Posted by 예진아씨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