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명 사망 6명 부상 철원 K-9 자주포 훈련중 폭발로 화재


중부전선 최전방의 모 부대가 포사격을 하던중 K-9 자주포가 폭발하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이번 K-9 자주포 폭발 사고로 1명 사망 6명 부상을 입었다고 알려졌습니다.


K-9 자주포가 폭발하는 사고는 처음인거 같은데 너무 안타까운 상황이네요.


폭발사고는 18일 오후 3시 19분경 철원군 갈말읍 지포리에 위치한 육군 모 부대 사격장에서 K-9 자주포 사격 훈련 도중에 발생했습니다. 사고가 발생하고 즉시 헬기등으로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A중사(27)가 후송중에 사망하고 자주포 내에 탑승한 6명이 중경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폭발사고가 발생한 K-9에는 7명이 탑승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보통 훈련중에는 포반장, 사수, 부사수, 1번 포수, 조종수 해서 5명이 탑승하지만 이날 훈련에서는 안전 통제관 2명이 추가로 탑승해 총 7명이 탑승한 상태에서 사격 훈련을 실시했습니다.


국방부는 1명 사망 6명 부상자를 낸 이번 사고는 K-9 내부에서 화재가 발생했는데 이 화재가 폭발로 인한 것인지 아니면 다른 이유 때문인지 조사중에 있다고 밝혔습니다.



보통 자주포의 경우 장약을 넣어서 발사하는데 화재가 발생했다면 장약이 터졌을 가능성이 높겠네요. 포탄의 경우 일반적인 상황에서는 절대 터지지 않고 발사 도중에 불발탄이 발생한 상황이라면 내부 인원이 대피할 시간이 있었을겁니다.


만약 실제 포탄이 터지는 사고였다면 7명은 모두 사망했고 주변에 함께 훈련중이단 병사들도 사망자와 부상자가 발생을 정도로 위력이 엄청나죠.


현재 국방부에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알리지 않아서 추측을 해봤습니다.

신고
Posted by 예진아씨님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