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들 범행 가능성 도봉구 부자 숨진 채 발견


서울 도봉구의 한 주택에서 3일 오후 11시 15분경 부자지간인 78세 A씨와 B(46)씨가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도봉경찰서에서 사건을 수사중이며 현재 숨진 부자의 살해 용의자로 숨진 아들 범행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당시 숨진 부자가 발견됐을때 A씨가 흉기에 찔린 상태로 안방에 쓰러져 있었고 B씨는 냉장고에 목을 맨 상태로 숨져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외부의 침입 흔적이 없는점등을 미뤄 아들 B씨가 A씨를 살해하고 스스로 목숨을 끊었을 가능성이 높은것으로 보고 수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유족들은 가정불화가 없었다고 진술하고 있는 상황이며 경찰은 여러가지 가능성을 열어두고 CCTV와 주변인에 대한 조사를 계속할 계획이라고 언급했습니다.

신고
Posted by 예진아씨님